캠핑장 오시는길 시설안내 캠핑장 배치도 고객센터 네이버 카페 밤골캠핑장
고객센터 : 예약하기
뒷동산 009 copy.jpg

전망대사진.jpg

지도주변 copy.jpg



























 
작성일 : 23-01-08 21:00
미국 금주법을 교묘히 피해 간 위스키
 글쓴이 : sefgpami
조회 : 8  

위스키가 담긴 오크통을 버리는 모습

1919년부터 1923년에 이르기까지 미국은
대 금주령 시대를 지나게 된다. 금주법에 대해 다양한
이유와 원인이 있지만, 금주법이 시행됨에 따라
버번 위스키 증류소들과 제조 판매업자들은
직격탄을 맞게 되고



금주법 시행 후 미국은 의료용 알코올을 제외한
미국 내 위스키 판매, 생산, 운반 및 수출입이
전면 중단 미국 내 위스키 업체들은
생존의 국면을 맞이 하게 된다.



강한 자가 살아 남는게 아니라 살아 남는 놈이 강한게 아니던가.
역사에 자취를 남기는 사람은 뭐가 달라도 다르다는 말이 있듯
당시 라프로익은 미국에 수출하면서 검역원들이
라프로익의 수입을 막는다.





라프로익 잠깐만..이거 술 아니여?
내가 빙다리 핫바지로 보이냐.



천하의 미국이 왜이리 혓바닥이 길어
이거 의료용 알콜이여
냄새 맡아봐 스꺄



약냄새(피트향) 오져따..


위스키 처방전

그렇게 라프로익은 특유의 소화제 냄새(피트향)로
수입 검역원들의 검사를 통과하여 의료용 알콜로
인정받게되고 미국의 주당들이 병원에서
위스키 처방전을 끊어 위스키를 홀짝거리며
주당들의 마음과 간을 달래줬다고 한다.



진한 피트향을 좋아한다면 계묘년 새해에는
라프로익은 어떨까?


 
   
 

 
대표자 성함 : 성상경 | 사업자등록번호 : 127-41-43189 | 통신판매업신고증 : 제 2014-경기파주-5967호 | 상호명 : 밤골캠핑장 | 주소 : 파주시 파평면 율곡리 69-2 | TEL : 010-5343-8155
copyrightⓒ2014 밤골캠핑장 all rights reserved.